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하석진이 공대생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에서는 ‘무지개 애프터서비스’ 특집을 맞아 전현무가 하석진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전현무는 집에서 무용지물 취급받던 스피커를 가져와 하석진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하석진은 공대생답게 전문용어를 구사하며 친절하게 설명했다. 특히 스피커의 단자 부분까지 챙겨 공대생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이에 전현무는 답례로 얼마 전 김풍에게 배운 토마토 냉면을 대접했다. 오묘한 토마토 냉면의 맛에 두 사람 모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