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선주문량 156만…2연속 밀리언셀러 예고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2개 앨범 연속 ‘초동 밀리언 셀러’를 예고했다.

10일 앨범 유통사인 YG PLUS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 미니 5집 ‘이름의 장: TEMPTATION’의 선주문량이 9일 현재 156만 장을 넘어섰다. 이로써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2개 앨범 연속 ‘초동(발매 첫 주 판매량) 밀리언 셀러’ 달성에 청신호를 켰다.

특히, 이는 컴백을 18일 앞둔 시점(9일 현재)에 전작의 최종 선주문량(147만 장)을 뛰어넘은 성과로,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글로벌 ‘음반 파워’를 방증한다.

커리어 하이를 예고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2021년 8월 발매한 정규 2집 리패키지 앨범 ‘혼돈의 장: FIGHT OR ESCAPE’로 59만 장, 작년 5월 발매한 미니 4집 ‘minisode 2: Thursday's Child’로는 147만 장의 최종 선주문량을 찍은 후 이번 앨범으로 선주문량 자체 기록을 경신했다.

한편, 오는 27일 오후 2시 발매되는 ‘이름의 장: TEMPTATION’은 눈앞의 자유와 유희라는 ‘유혹’에 맞닥뜨려 흔들리는 청춘의 모습을 담은 앨범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