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이태원 참사 희생자 추모하며 콘서트 예매 일정 변경


가수 성시경이 연말 콘서트 개최를 앞두고 이태원 참사에 애도의 마음을 담아 티켓 오픈을 연기했다.

성시경의 연말 콘서트를 맡은 공연기획사 에스이십칠 측은 "국가 애도 기간에 동참하며, 11월 4일 오후 8시 예정인 일반 예매 일정을 11월 10일 오후8시로 연기하기로 했다. 팬분들과 관객분들의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이태원 참사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부상자들의 빠른 쾌유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성시경은 오는 12월 23~25일까지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2022 성시경 연말 콘서트’를 개최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