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YG엔터테인먼트
사진= YG엔터테인먼트


이찬혁이 최근 길거리나 방송에서 뜬금없이 등장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이찬혁은 17일 오전 정규 1집 '에러'(ERROR)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솔로 가수로서의 시작을 알렸다. 데뷔 8년 만이다.

악뮤 이찬혁이 KBS1 '전국노래자랑' 관객석에서 포착돼 화제가 됐다.또한 여의도, 광하문에 등장하는가 하면 EBS '딩동댕 유치원'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는 앨범의 첫 번째 트랙 '목격담'의 이색적인 프로모션이었다.

이찬혁은 "재미있는 콘텐츠라고 생각해서 팀과 이야기하다가 하기로 했다. 티저에서 ARS로 '목격담'이 흘러나오고 이찬혁의 목격담을 바란다며 17일 오후 6까지 제보해달라고 한다. 이찬혁이 사라졌다는 것인데, '이전의 이찬혁은 사라지고 새로운 이찬혁이 나올 것이다'라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전했다.

'에러'는 이찬혁이 '삶의 마지막 순간이 다가온다면 후회가 없을까'라는 질문을 스스로 던지는 데서 시작됐다. 과거에 대한 후회, 현재에 마주한 모순, 미래를 향한 욕망의 날 것 그대로 이야기한다.

이찬혁은 다양한 장르의 11곡을 수록해 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자랑했다. 11곡은 하나의 이야기로 연결된다. '목격담'을 시작으로 'Siren' '파노라마' 'Time! Stop!' '당장 널 만나러 가지 않으면' '마지막 인사 (Feat. 청하)' '뭐가' '부재중 전화' '내 꿈의 성' 'A DAY' '장례희망'까지 각 트랙이 유기적으로 구성됐다.

타이틀곡 '파노라마'는 '에러'라는 극의 정점. 삶에 대한 미련과 열망을 담아냈다. 특히 진정성 있는 보컬과, 슬픈 가사가 밝은 멜로디를 만나 색다른 느낌을 줘 인상적이다.

한편 이찬혁의 에러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