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은비 / 사진=텐아시아DB
권은비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권은비가 새 앨범을 발매한다.

권은비는 12일 오후 4시 3번째 미니앨범 '리탈리티'(Lethalit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신보 '리탈리티'는 권은비가 지난 4월 발매한 2번째 미니 앨범 '컬러'(Color)이후 약 6개월만에 선보이는 앨범이다.

타이틀 곡 '언더워터'(Underwater)를 비롯해 '웨이브'(WAVE), '크로키'(Croquis), '시뮬레이션'(Simulation), '플래시'((Flash), '하이'((Hi)까지 총 6곡이 앨범에 담겼다.

'언더워터'(Underwater)는 베일 펑크, 아프로 비트의 리듬과 딥 하우스 장르의 조화가 돋보이는 팝 댄스곡이다. 사랑하는 상대를 소유해 영원히 함께하고 싶은 욕망을 심해에 빗대어 표현했다.

이날 권은비는 "첫 번째 쇼케이스 때는 굉장히 떨렸다. 지금은 단단해 졌다고 해야하나? 그 때는 청심환을 먹을 정도였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번 앨범은 '치명적'이란 사전적 의미를 담고있다. 앨범명대로 나의 거부할 수 없는 치명적 매력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햇다.

앨범의 감상포인트도 짚었다. 권은비는 "이번 앨범은 6개 트랙으로 이뤄져있다. 다양한 장르를 담았고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줄 것이다. 듣는 내내 다양한 재미에 빠져보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권은비의 세 번째 미니 앨범 '리탈리티'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