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비식스 이대휘 / 사진=브랜뉴 뮤직 제공
에이비식스 이대휘 / 사진=브랜뉴 뮤직 제공


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여섯번 째 만남을 준비 중이다.

에이비식스가 4일 오후 3시 여섯 번째 미니앨범 ‘테이크 어 챈스’(TAKE A CHANCE)를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슈가코트’(Sugarcoat)를 포함해 ‘파라노이아’(Paranoia), ‘웨이트리스’(Weightless), ‘컴플리트’(Complicated), ‘공명’(共鳴, Resonance), ‘크로우’(Crow), ‘챈스’(CHANCE) 등 7곡이 담겼다.

타이틀곡 ‘슈가코트’는 좋아하는 상대를 달콤한 설탕에 비유해 사랑 감정을 표현한 키치한 가사가 특징인 팝 댄스 트랙이다. 멤버 이대휘와 프로듀서 로빈이 공동 작사, 작곡했다. 퍼포먼스 디렉터는 Mnet ‘스트릿 맨 파이터’에서 출연 중인 댄스 크루 YGX의 권영돈이 맡았다.

타이틀곡 외에도 'Paranoia', 'Weightless', 몬스타엑스 형원이 만들어 낸 세련된 멜로디에 박우진의 묵직한 랩 메이킹이 더해진 'Complicated', '초현실 (SURREAL)'의 후속작 '공명 (共鳴) (Resonance)', 알앤비 힙합 트랙 'Crow',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CHANCE (Korean Ver.)'까지 다양한 장르의 곡이 수록됐다.

이날 이대휘는 앨범에 대한 메시지를 전했다. 그는 "'기회는 언제나 우리 곁에 있다'는 메시지를 담았다"고 밝혔다. 이어 "해외 팬미팅을 하면서 느꼈던 우리의 감정을 고스란히 담은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또한 김동현은 "음악은 물론이고 비주얼적으로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려 노력했다"며 신보에 대한 자신감을 내보였다.

한편, 에이비식스의 여섯 번째 EP 'TAKE A CHANCE'는 4일 오후 6시 발매된다. 오후 7시 30분에는 팬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 본격 활동에 나선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