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NCT의 런쥔(왼쪽), 마크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NCT의 런쥔(왼쪽), 마크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NCT의 런쥔이 마크에 이어 코로나에 확진되면서 예정된 NCT DREAM 콘서트가 취소됐다.

SM엔터테인먼트는 28일 "런쥔이 지난 2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런쥔에 앞서 지난 25일 멤버 마크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당시 SM은 확진자인 마크를 제외한 6인 체제로 콘서트를 이어갔겠다고 밝혔으나 런쥔이 코로나에 걸리며 불가피하게 콘서트 취소를 결정했다.

마크와 런쥔 모두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완료한 상태로 두 사람은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및 재택치료 중이다.

SM은 "콘서트를 기다려주신 팬 여러분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멤버와 스텝들 모두 열심히 공연 준비를 해왔지만, 현 상황에서는 최고의 공연을 보여드릴 수 없다는 판단에 부득이하게 내린 결정이오니 팬 여러분의 깊은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이하 SM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스엠엔터테인먼트입니다.

NCT 런쥔이 지난 2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런쥔은 컨디션 이상 증세를 느껴 실시한 자가진단키트에서 양성 결과가 나와 곧바로 PCR 검사를 진행,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런쥔은 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을 완료한 상태로, 즉시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및 재택치료 중입니다.

이로 인해 7월 29~31일 예정된 NCT DREAM 두 번째 단독 콘서트 ‘THE DREAM SHOW2 – In A DREAM’은 불가피하게 취소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콘서트를 기다려주신 팬 여러분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멤버와 스텝들 모두 열심히 공연 준비를 해왔지만, 현 상황에서는 최고의 공연을 보여드릴 수 없다는 판단에 부득이하게 내린 결정이오니 팬 여러분의 깊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구매하신 티켓은 전액 환불되며, 자세한 내용은 예매처를 통해 공지 드리겠습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치료와 회복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