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스파(aespa)가 역대 걸그룹 초동(발매 첫 주 판매량) 신기록을 경신했다.

14일 써클 차트(구 가온 차트)발표에 따르면, 에스파 두 번째 미니앨범 '걸스'는 첫 주 앨범 판매량 142만 6487장을 기록했다. 이는 역대 걸그룹 초동 1위다.

지난 7월 8일 발매된 에스파 두 번째 미니앨범 '걸스'는 동명의 타이틀곡 '걸스'를 비롯해 다채로운 장르의 신곡 6곡과 기존 발표곡들까지 총 9곡으로 구성되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에스파는 최근 미국 ABC 채널의 대표 모닝쇼 ‘굿모닝 아메리카’가 매년 여름마다 주최하는 야외 콘서트인 'GMA 서머 콘서트 시리즈’에 K팝 걸그룹 최초로 출연했다.

또한 미국 UN 뉴욕 본부 총회 회의장에서 개최된 2022 지속가능발전 고위급 포럼의 개회 섹션에 참석, K팝 걸그룹으로서는 처음으로 스피치를 펼치는 등 연이어 K팝 걸그룹 최초 기록을 세우며 글로벌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