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T1419가 K팝 그룹 최초로 스페인어 신곡을 발매한다.

T1419는 내달 3일 발표될 신곡 'When the sun goes down(웬 더 선 고즈 다운)'을 스페인어 곡으로 발매할 예정이다. 가사부터 가창까지 스페인어로 앨범을 발매하는 것은 K팝 그룹 역사상 최초이다.

이미 낸 노래를 스페인어 버전으로 재발매하는 형태가 아니라 처음부터 스페인 시장을 겨냥한 스페인 노래다.

'웬 더 선 고즈 다운'은 여름과 잘 어울리는 트로피칼 하우스 기반의 댄스곡이다. 일몰을 바라보며 현실은 잠시 접어두고 내면의 감각을 깨워 자신의 꿈을 좇는 이들의 모습을 가사로 표현했다.

앞서 T1419는 지난 5월 남미의 톱 래퍼 대디양키(Daddy Yankee)의 'CAMPEON(캄페온)'을 스페인어로 커버했다. 멤버들은 스페인어로 이루어진 가사를 막힘없이 소화하며 파워풀한 퍼포먼스까지 펼쳐 대디양키 본인으로부터 찬사를 받았다.

특히 K팝 그룹 최초로 스페인어 곡을 커버한 사례로 미국 주요 언론에 대서특필 되며 큰 화제를 모았다.

T1419는 이전부터 말루마(Maluma), 나티 나타샤(Natti Natasha)와 같은 남미 대표 아티스트들과 교류하며 남미 팬들에게 일찍이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남미 대표 음악 시상식 'Monitor Music Awards(모니터 뮤직 어워즈)'에 한국 최초 퍼포머로 공식 초청을 받으며 남미 내에서의 위상을 입증했다.

'웬 더 선 고즈 다운'의 발매는 이러한 T1419의 거침없는 남미 내 질주에 박차를 가해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T1419의 '웬 더 선 고즈 다운'은 오는 7월 3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