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K팝 걸그룹 최초'로 일본 도쿄돔에서 3회 연속 공연을 갖고, 총 15만 관객을 운집시키며 열광의 시간을 선물했다.

트와이스는 지난 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간 '일본 공연의 성지'로 불리는 도쿄돔에서 3회 단독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번 공연은 네 번째 월드투어 'TWICE 4TH WORLD TOUR 'Ⅲ''(트와이스 네 번째 월드투어 '쓰리')의 일환으로 본래 23~24일 2회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초고속 매진되며 25일 월요일 공연을 긴급 추가했다.

'TWICE WOLRD TOUR 2019 'TWICELIGHTS' IN JAPAN'(트와이스 월드투어 2019 '트와이스라이츠' 인 재팬) 이후 약 2년 만의 대면 만남이자 도쿄돔에서는 무려 3년 만에 여는 단독 콘서트로 일찍이 화제를 모았다. 3일간의 사전 응모에 총 70만 명이 쇄도하는 열띤 티켓 구매 열기 속 일반 예매 오픈과 동시에 매진되는 기염을 토했다. 앞서 해외 아티스트 사상 데뷔 후 최단기간 도쿄돔 입성이라는 진기록을 쓴 트와이스는 도쿄돔 3회 연속 공연 및 매진을 달성한 '첫 K팝 걸그룹'으로서 막강한 인기와 입지를 재확인했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흘간 총 15만 관객을 동원한 트와이스의 2022년 도쿄돔 콘서트는 24일 공연을 일본 전국 47개 도도부현, 140여 개의 영화관에서 상영하는 라이브 뷰잉을 진행했고, 대부분의 좌석이 매진되며 약 2만 명의 관객들에게 현장의 열기를 생생하게 전달했다. 또 일본 최대 이동통신사 NTT도코모가 운영하는 플랫폼 dTV에서도 동시 생중계돼 현장을 찾지 못한 팬들에게 공간의 제약을 뛰어넘은 즐거움을 선사했다.

트와이스는 데뷔 첫 영어 싱글 'The Feels'(더 필즈)로 오프닝을 화려하게 장식하고 "여러분을 만나길 기대하고 있었다. 오늘 최고의 무대를 준비했으니 마지막까지 함께 즐겨달라"며 오랜만에 만나는 팬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넸다. 월드와이드 사랑을 받은 대표 히트곡 메들리를 비롯해 유닛곡, 팬들이 간절히 염원해온 'FANCY'(팬시), 'I CAN'T STOP ME'(아이 캔트 스톱 미), 'SCIENTIST'(사이언티스트)의 일본어 버전 무대를 펼쳤다.

앙코르에서는 헤어 케어 브랜드 'LUX'와 컬래버레이션해 지난달 깜짝 공개한 일본 오리지널 싱글 'Just be yourself'(저스트 비 유어셀프), 작년 7월 발표한 일본 정규 3집 타이틀곡 'Perfect World'(퍼펙트 월드) 2곡을 선보였다. 특히 아홉 멤버들은 이동식 무대에 올라 공연장 곳곳의 관객들에게 가깝게 다가가며 현장 분위기를 더욱 뜨겁게 달궜다. 룰렛을 돌려 가창곡을 고르는 코너에서는 'Kura Kura'(쿠라 쿠라)를 포함한 일본 오리지널 곡들을 노래하며 감동의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벅찬 환희와 열기로 가득했던 3회 공연을 마무리하며 쯔위는 "도쿄돔에 마지막으로 온 게 3년 전인데 오늘 이렇게 원스(팬덤명: ONCE)와 만나게 되어 즐겁다. 여러분들이 트와이스의 팬인 것을 자랑스럽고 행복하게 생각해 주셨으면 좋겠다. 항상 응원해 주시고 저희를 이 무대에 설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 다시 만날 날을 기대하며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현장에 모인 관객들은 공식 응원봉과 '보고 싶었어 트와이스' 등 따스한 메시지가 담긴 슬로건을 힘껏 흔들며 뜨겁게 화답했다

마지막 날 공연 종료 직후에는 팬들을 기쁘게 할 소식이 깜짝 발표됐다. 공연장 LED 스크린에 등장한 긴급 영상에 오는 7월 발매 예정인 일본 정규 4집의 타이틀과 비주얼이 최초 공개된 것.

해당 영상에 따르면 트와이스는 7월 27일 네 번째 정규 앨범 'Celebrate'(셀러브레이트)를 발매하고 팬들 곁을 찾는다. 올해로 일본 정식 데뷔 5주년을 맞이하는 트와이스는 '축하'를 의미하는 앨범명과 동명인 타이틀곡을 통해 데뷔 5주년을 기념하고 함께해 준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 이번 신곡은 멤버들이 직접 가사 아이디어를 제안했고, JYP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박진영이 작사에 참여해 또 하나의 명곡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트와이스는 네 번째 월드투어를 성황리에 전개하며 글로벌 인기 상승세를 과시하고 있다. 작년 12월 25일과 26일 서울에서 포문을 열었고, 올해 2월 미국에서만 총 7회 10만 관객을 동원하는 미주 투어를 전 회차 매진시키며 성료했다. 글로벌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5월 14일과 15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뱅크 오브 캘리포니아 스타디움'(Banc of California Stadium)에서 K팝 걸그룹 최초 북미 스타디움 2회 앙코르 공연을 개최하고 영광의 순간을 재현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