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가수 권은비가 신곡 뮤직비디오 티저를 통해 팔색조 매력을 과시했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지난달 31일 공식 SNS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권은비의 두 번째 미니 앨범 '컬러(Color)'의 타이틀곡 '글리치(Glitch)'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했다.

뮤직비디오 티저 속 권은비는 신비로운 무드의 공간에서 오묘하면서도 몽환적인 분위기를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권은비는 보석 파츠를 붙인 화려한 메이크업, 민트 계열의 드레스 등 다양한 의상과 메이크업을 완벽 소화한 독보적인 비주얼로 만능 콘셉트 소화력을 과시했다. 특히 영상 마지막 강렬한 느낌의 '글리치' 퍼포먼스 일부가 최초 공개돼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촘촘하게 짜여진 그리드 라인을 벗어나 시스템이라는 '정답'에 의문점을 던지는 UK-개러지(UK-Garage) 장르인 '글리치'는 뉴타입이엔티의 프로듀서 탁(TAK)과 코빈(Corbin)의 협업을 통해 '나만의 동화 속 주인공'이라는 모토를 담아내며 아티스트 권은비의 내면과 음악적 세계관을 완성했다.

또 권은비는 삶의 고단함과 상처로 인한 수많은 생각으로 불면의 밤을 보내는 나에게 내 자신이 직접 건네는 위로의 메시지를 담은 수록곡 '오프(OFF)' 작곡에 참여해 한 단계 성장한 음악적 역량을 뽐낸다.

또한 '글리치', '오프'와 함께 '더 컬러스 오브 라이트(The Colors of Light)', '마그네틱(Magnetic)', '컬러스(Colors)', '우리의 속도'까지 다양한 장르의 총 6곡이 수록돼 권은비의 다채롭고 풍성한 음악적 '컬러'를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권은비의 두 번째 미니 앨범 '컬러'는 오는 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이준현 텐아시아 기자 wtcloud8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