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모모랜드, 막방 소감 "새로운 도전, 행복했다"


그룹 모모랜드가 중독성 넘치는 퍼포먼스로 '야미 야미 럽(Yummy Yummy Love)' 활동을 마무리했다.

모모랜드는 23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 출연해 '야미 야미 럽' 무대를 꾸몄다.

이날 모모랜드는 따라 부르기 쉬운 멜로디와 중독성 있는 퍼포먼스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멤버들은 포인트 안무 '나팔춤'과 'L춤'을 선보여 보는 이들의 '내적 댄스'를 유발했다.

무대를 마친 후 모모랜드는 "해외 아티스트와의 컬래버레이션과 펑키·섹시 콘셉트도 모두 새로운 도전이었는데 많은 사랑을 받아 행복했다. 오랜기간 준비한 컴백인 만큼 더욱 특별했다. 많은 응원 보내준 '메리(팬)'들에게 정말 감사드린다"고 막방 소감을 전했다.

한편 모모랜드의 새 앨범 '야미 야미 럽'은 사랑의 달콤함을 펑키·섹시로 풀어냈다. 펑키한 리듬 위에 박진감 넘치는 브라스 사운드와 그루비한 기타 리프가 가미된 팝 댄스곡이다. 더불어 재지한 느낌과 화려한 애드립이 더해져 한층 성숙된 모모랜드의 기량을 엿볼 수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