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미국 빌보드의 3대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 차트자체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

22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빌보드는 이날 오전 공식 SNS 채널을 통해 트와이스가 11월 12일 발매한 정규 3집 앨범 '포뮬러 오브 러브: O+T=<3(Formula of Love: O+T=<3)'는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 3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트와이스는 지난 6월 발매한 전작이자 미니 앨범 '테이스트 오브 러브(Taste of Love)'로 세운 '빌보드 200' 6위 기록에서 3계단 상승한 3위에 이름을 올리며 자체 최고점을 찍었다. 뿐만 아니라 K팝 걸그룹 중 최초로 같은 해 2장의 음반을 ‘빌보드 200’ 톱 10 안에 진입시키는 특별한 성과도 거뒀다.

트와이스는 '빌보드 200'에서 탄탄한 성장사를 쓰며 국내외 팬들과 함께 하고 있다. 2020년 6월 미니 9집 '모머 앤드 모어(MORE & MORE)'로 해당 차트 200위에 첫 진입한 뒤 같은 해 12월 정규 2집 '아이즈 와이드 오픈(Eyes wide open)'으로 72위, 2021년 6월 미니 10집 'Taste of Love'로 6위를 기록해 그룹의 입지를 증명함은 물론 무한한 글로벌 성장세를 기대케 했다. 특히 올여름 미니 10집의 '빌보드 200' 6위 성적은 역대 K팝 걸그룹이 발매한 미니 앨범 사상 최고 성적으로써 그 의미를 더했다.

또한 트와이스는 월드와이드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지난 10월 첫 영어 싱글 '더 필즈(The Feels)'를 발매하고 더욱 커진 팬사랑을 확인했다. 이들은 'The Feels'로 미국 빌보드 '핫 100' 83위, 영국 오피셜 차트 80위에 동시 진입했다. 트와이스는 또다른 빌보드 3대 메인 차트인 '핫 100'에 최초 입성함과 더불어 올해 해당 차트에 이름을 올린 첫 K팝 걸그룹으로서 명성을 빛냈다.

한편 트와이스는 'K팝 대표 걸그룹'의 활약상을 무대로 옮긴다. 오는 12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서울 송파구 KSPO DOME(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TWICE 4TH WORLD TOUR 'Ⅲ''(트와이스 네 번째 월드투어 '쓰리')의 첫 공연을 개최한다. 서울을 시작으로 2022년 2월 로스앤젤레스, 오클랜드, 댈러스, 애틀랜타, 뉴욕 등 미국 5개 도시로 월드투어를 펼친다. 향후 콘서트 개최 지역을 추가하고 전 세계 팬들과 반가운 만남을 가질 전망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