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티즈(ATEEZ)가 2022년 월드투어를 개최한다.

15일 에이티즈는 공식 SNS를 통해 월드투어 '더 펠로우십 : 비기닝 오브 디 엔드(THE FELLOWSHIP : BEGINNING OF THE END)' 개최 소식을 공식적으로 알렸다.

이날 함께 공개된 포스터에 따르면 에이티즈는 2022년 1월 서울을 시작으로 시카고, 애틀랜타, 뉴욕, 달라스, 로스앤젤레스까지 미국 5개 도시를, 2월부터 3월까지 암스테르담, 런던, 파리, 베를린, 바르샤바, 마드리드까지 유럽 6개 도시까지 총 12개 도시를 방문해 글로벌 팬들을 직접 만난다.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지난 14일 공개된 투어 예고 영상은 암흑의 공간으로 시작해 빛이 새어 들어오는 문으로 가까이 다가갈수록 점점 커지는 팬들의 함성소리를 담았다. 이내 문이 활짝 열리며 눈부신 빛이 화면을 가득 뒤덮는 모습은 마치 캄캄한 백스테이지에서 조명 가득한 무대 위로 오르는 에이티즈의 시선을 암시해 팬들의 궁금증을 높였다.

관계자는 "이번 에이티즈 월드투어 '더 펠로우십 : 비기닝 오브 디 엔드(THE FELLOWSHIP : BEGINNING OF THE END)'를 통해 그동안 더욱 성장한 실력과 뜨거워진 열정을 보여드리고자 한다. 변함없는 마음으로 기다려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위해 후회없는 무대를 만들어 보일 것"이라며 더욱 기대감을 높였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