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 활동 시작
4인4색 매력 발산
공백기 안 느껴지네
'엠카운트다운' 라붐 / 사진 = Mnet 영상 캡처
'엠카운트다운' 라붐 / 사진 = Mnet 영상 캡처


걸그룹 라붐(LABOUM)이 성공적인 컴백을 알렸다.

라붐(소연, 진예, 해인, 솔빈)은 4일 오후 6시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첫 컴백 무대를 가졌다.

이날 타이틀곡 'Kiss Kiss'로 무대를 꾸민 라붐은 몽환적이고 라붐만의 상큼함에 아련미가 더해진 무대를 선사했고, 네 명의 깊은 음색과 하모니를 선보여 글로벌 팬심을 저격했다.

특히 4인 재정비 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음악방송 무대인만큼 라붐은 역대급 비주얼과 콘셉트로 무대를 장악해 보는 재미를 더했다.

라붐 특유의 러블리함에 멤버들의 탄탄한 보컬이 어우러져 귀를 호강시켰고, 한층 성숙해진 미모와 퍼포먼스는 팬심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미니 3집 'BLOSSOM'을 통해 새 출발의 다짐을 보여준 라붐은 그동안 공백기가 무색할 정도로 오차 없는 군무는 물론, 성장한 보컬 실력까지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라붐의 신곡 'Kiss Kiss'는 멤버 소연이 작사에 참여해 흩어지는 꽃잎처럼 사뿐히, 한여름의 소나기처럼 강렬하게 사랑을 표현한 곡이다.

한편,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 음악방송 무대를 꾸밀 라붐은 앞서 신곡 'Kiss Kiss' 발매와 동시에 음원사이트 차트인에 성공하며 정주행 그룹으로 거듭나고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