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거미가 오는 20일 오후 6시에 새로운 싱글 '그대로 사랑이었잖아'를 발매한다.

제작사 니즈뮤직 엔터테인먼트는 18일 뮤지션 맞춤형 음악 제작 프로젝트 ‘감정공유’의 첫번째 싱글로 거미의 ‘그래도 사랑이었잖아’ 발매 소식을 전했다.

프로젝트 ‘감정공유’는 음악팬들이 바라고 기대하는 뮤지션 고유의 감정을 담은 맞춤형 음악 제작 프로젝트다. 제작사 측은 뮤지션 고유의 감정을 대중들에게 전달하고 교감하는게 목표”라고 설명하며, 첫 주자로 나선 거미 특유의 감정을 한 층 끌어올릴 수 있는 발라드 곡을 선보인 것.
니즈뮤직 엔터테인먼트
니즈뮤직 엔터테인먼트
'그래도 사랑이었잖아'는 누구나 한번쯤 경험했을 이별 후 미련과 추억에 대해 노래한 곡으로 음악을 통한 깊은 공감과 위로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미 많은 히트곡들로 믿고 듣는 ‘발라드여제’로 자리매김한 거미인 만큼 거미만의 애절한 감성이 담긴 발라드 신곡에 대해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특히 이번 신곡은 노을의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김준수 ‘너를 쓴다’, 이소정 ‘너와 나는 이제 남이니까’ 등 화제를 모았던 대세 프로듀싱팀 빅가이로빈의 곡으로 기대감을 한 층 더 불러일으킨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