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장민호 신곡 '사는 게 그런 거지' 뮤비 출연

장민호 "이번 노래 심사숙고, 우리 모두의 이야기"
/사진 = 장민호 메이킹 영상 캡처
/사진 = 장민호 메이킹 영상 캡처


가수 장민호가 ‘사는 게 그런 거지’의 생생한 비하인드 현장을 전했다.

장민호는 지난 11일 오후 뉴에라프로젝트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곡 ‘사는 게 그런 거지’ 뮤직비디오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뮤직비디오 현장에서 색다른 매력을 발산하는 장민호의 모습이 담겼다. 장민호는 무대와 열차 등 다양한 세트장에서 다채로운 콘셉트로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장민호만의 부드러운 카리스마와 각양각색의 표정 연기가 어우러지며 보는 재미를 더했다.

장민호는 “지난해 ‘읽씹 안읽씹’ 이후 정말 오랜만에 음원을 공개하게 됐다. 너무 오랜만이라 한편으로는 죄송하다는 생각도 들고 그만큼 이번 노래를 결정할 때 심사숙고했다. 우리 모두의 이야기니 마음 편히 들어주시길 바란다”고 인사를 전했다.

특히 이날 현장에는 뮤직비디오 카메오로 출연한 영탁이 함께 해 더욱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장민호와 영탁은 최고의 케미와 환상의 팀워크를 선보이며 촬영장에 시종일관 웃음을 선사했다.

장민호는 함께 고생한 영탁을 향해 “오늘의 주인공이다. 박수 한 번 보내 달라”며 맏형다운 따뜻한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영탁은 “존경하고 사랑하는 우리 민호 형의 새 앨범 발매를 진심으로 축하한다. 우리네 이야기를 잘 녹인 ‘국민가요’가 될 거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화답하며 끈끈한 우정을 증명했다.

장민호의 신곡 ‘사는 게 그런 거지’는 시원하고 묵직한 리듬의 록(Rock)적인 요소와 우리네 인생사를 진중하게 풀어내는 트로트 특유의 어법을 적절히 크로스 오버한 색다른 ‘록 트롯’(Rock Trot)이다. 현실에 대한 고민과 그럼에도 삶의 원천이 되어주는 소중한 존재에 대해 노래하며 많은 이들에게 공감과 위로의 메시지를 선사한다.

한편, 장민호는 각종 방송 출연과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하며 신곡 ‘사는 게 그런 거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