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군백기에도 보육원에 꾸준히 기부
그 가수에 그 팬, 팬덤 아리스도 기부 행렬에 앞장서
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연예 활동은 쉬고 있지만, 선한 영향력은 계속 되고 있었다.

가수 김호중이 군 대체 복무로 '군백기'를 갖고 있는 가운데, 조용히 기부를 해오고 있었다는 소식이 뒤늦게 전해졌다.

2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김호중이 서울 소재 보육원에 올해 초부터 월 300만 원씩 기부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호중의 기부금은 합창 교육 지원에 쓰일 계획이다.

김호중의 기부는 처음이 아니다. 김호중은 지난해 6월 코로나19 감염 예방 물품을 구하기 어려운 노인일자리사업 할머니들을 위해 손소독제 2만개를 기부했다. 손소독제는 음원 관련 수익 1억 원과 소속사의 기부금 6000만 원으로 마련했다.
사진=텐아시아DB
사진=텐아시아DB
군 입대 전인 9월에도 국내외 복지사각지대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하기 위해 운동화 1000켤레를 한국청소년연맹 사회공헌사업 희망사과나무에 전달했다.

당시 김호중은 폭우와 장마로 피해를 입은 청소년 및 지역주민 노인들을 위로하고자 후원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호중뿐만 아니라 김호중의 팬덤 아리스도 기부에 동참하며 배가 되는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고 있다.

아리스는 김호중 혹은 그의 애칭 트바로티의 이름으로 소외계층, 조손가정, 한부모가정, 노인 복지관, 장애인체육회 등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전국의 수재민을 돕기 위해 수 억원을 기부하면서 팬덤의 귀감이 됐다.

한편 김호중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미스터트롯' TOP7에 이름을 올리며 유명해졌다. 특히 그는 영화 배우 한석규와 이제훈 주연의 영화 '파파로티'의 주인공의 실제 주인공으로 알려졌다.

현재 김호중은 서울 서초구의 한 복지기관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중이다. 소집해제일은 오는 2022년 6월 9일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