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의 디오와 래퍼 원슈타인이 입을 맞췄다.

19일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원슈타인은 디오의 첫 솔로앨범 '공감'의 수록곡 '아임 고나 러브 유(I’m Gonna Love You)'에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아임 고나 러브 유(I’m Gonna Love You)'는 리드미컬한 기타와 캐치한 멜로디가 매력적인 미디엄 템포의 팝 곡으로, 가사에는 처음 마주한 순간부터 당연하게 사랑해왔고 앞으로도 여전할 것이라는 낭만적인 고백을 담았다.

디오의 감미로운 음색과 원슈타인의 개성 있는 보컬이 어우러져 곡의 매력을 더한 만큼, 음악 팬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또 이날 엑소 각종 SNS 계정을 통해 디오의 훈훈한 비주얼이 돋보이는 새로운 티저 이미지가 공개되어, 이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증폭시켰다.

디오의 '공감'은 7월 26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음원 공개되며, 같은 날 음반으로도 발매된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