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9월 'La Luna' 발매 이후 10개월 만 컴백
가수 핫펠트/ 사진 = 아메바컬쳐
가수 핫펠트/ 사진 = 아메바컬쳐


가수 핫펠트(HA:TFELT)가 14일 신곡으로 돌아온다.

아메바컬쳐는 6일 "핫펠트가 오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Summertime'(서머타임)을 발매한다"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아메바컬쳐는 지난 5일 공식 SNS를 통해 'Summertime' 발매 시간이 적힌 티저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는 물 위에 떠있는 튜브 모습이 담겨 서머송만의 청량함을 느낄 수 있다.
가수 핫펠트/ 사진 = 아메바컬쳐
가수 핫펠트/ 사진 = 아메바컬쳐
또다른 사진에선 몽환적인 조명빛으로 어우러진 여름 밤의 풍경이 담겼다. 상반되는 두 이미지가 색다른 분위기를 자아내며 'Summertime'에 어떤 이야기가 녹아있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앞서 핫펠트는 지난달 30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Summertime'을 선셋 버전으로 새롭게 편곡한 라이브 영상을 게재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핫펠트의 시원한 가창력과 감미로운 기타 리프가 돋보여 뜨거운 호평이 이어졌다.

핫펠트의 신곡은 지난 2020년 9월 발매한 싱글 'La Luna'(라 루나) 이후 약 10개월만이다. 핫펠트는 'La Luna'로 확장된 음악적 스펙트럼은 물론 매혹적인 변신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