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가 '마지막처럼'으로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3억 스트리밍을 돌파하면서 또 한 번 의미 있는 기록을 달성했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마지막처럼'은 지난 5일 스포티파이에서 3억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Kill This Love'(4억), 'How You Like That'(4억), '뚜두뚜두', 'Ice Cream', 제니 솔로곡 'SOLO'에 이어 블랙핑크 통산 6번째 3억 스트리밍 곡이다.

블랙핑크가 최근 발매한 곡들뿐 아닌 데뷔 초창기 곡까지 전 음원이 스포티파이서 빠른 스트리밍 증가 추이를 나타내고 있다.

블랙핑크는 앞서 언급된 곡들 외 '붐바야'(2억), '불장난'(2억), 'Lovesick Girls'(2억), '휘파람'(2억), 'Forever Young'(1억), 'Don't Know What To Do'(1억), 'Pretty Savage'(1억), 'STAY'(1억), 'Bet You Wanna'(1억), 'On The Ground'(로제 솔로곡)까지 총 16개 억대 스트리밍 음원을 보유 중이다. 여기에 정규 1집 'THE ALBUM' 수록곡 다수가 1억 스트리밍을 눈앞에 두고 있다.

블랙핑크의 '마지막처럼'은 중독성 있는 리듬과 로맨틱한 가사가 특징인 댄스곡이다. 노래 제목처럼 마치 이번이 마지막 사랑인 것처럼 모든 힘을 다해 열심히 사랑해 달라는 내용이 담겼다. 이 곡은 발매 당시 미국 빌보드 선정 '올여름을 강타한 유튜브 최고의 곡 톱 25'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또 그해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K팝 비디오'로도 선정됐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