쏠, 23일 개코 피처링 '왜' 발표
영화 '중경삼림' 영감 받은 이별송
가수 쏠 /사진 = 아메바컬쳐
가수 쏠 /사진 = 아메바컬쳐


가수 쏠(SOLE)이 다이나믹듀오 개코와 함께 깊은 이별 감성을 선사한다.

쏠은 23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왜 (Feat. 개코)'를 발매한다. 지난해 8월 '음음' 이후 약 10개월만의 신곡이다.

'왜 (Feat. 개코)'는 영화 '중경삼림' 특유의 분위기를 비롯해 수많은 인파 속 남녀 주인공이 스쳐지나가는 장면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곡이다. 쏠은 데뷔 후 처음으로 이별 감성을 선사하며, 한여름 밤의 고요함과 쓸쓸함을 연상케 한다.

특히 개코가 피처링 참여는 물론 뮤직비디오까지 출연하며 남다른 지원사격을 펼쳤다. 쏠과 개코는 지난 2018년 8월 발매된 개코의 개작실 첫 번째 곡 'Vacation (Feat. SOLE)'으로 많은 호평을 받았던 바다.

'음색 맛집'으로 꼽히는 쏠은 이번에 더욱 감미로운 매력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왜 (Feat. 개코)' 소개와 함께 감상 포인트를 전했다.
가수 쏠(오른쪽)-개코 /사진 = 아메바컬쳐
가수 쏠(오른쪽)-개코 /사진 = 아메바컬쳐
이하 쏠과의 일문일답Q. '왜 (Feat. 개코)'는 약 10개월 만의 신곡이다. 컴백 소감은?

오랜만이라 설레기도 하고, 이번에는 처음 보여드리는 느낌의 곡이라 사람들이 어떻게 들어주실지 조금은 떨린다.

Q. 최근 '복면가왕'에서 3라운드까지 진출하며 많은 호평을 받았다. 가장 기억에 남는 평이나 주변 반응은?

'나를 누가 알고 맞혀줄까?'라며 아무도 모를 것 같다고 생각했었다. 그런데 1라운드 때부터 내 이름이 나와서 너무 감격스러웠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부모님이 애청하던 프로그램이라 아주 좋아하셨다.

Q. 개코와 지난 2018년 발매된 개작실 첫 번째 곡 'Vacation (Feat. SOLE)' 이후 약 3년 만에 재회했다. 호흡은 어땠나?

3년 전에는 정말 어려운 선배님이었다. 지금은 정말 좋은 오빠, 든든한 사장님이다. 너무 마음 편하게 작업해서 만족스러운 결과물이 나왔다.

Q. 신곡 '왜 (Feat. 개코)'를 준비하며 가장 중점을 둔 부분은 무엇인가?

어떻게 하면 좀 더 여운을 줄 수 있을까를 생각했다. 마지막 부분을 들어보면 잔향이 퍼지게 마무리한 것을 들을 수 있다. 믹스를 할 때 신경 쓴 부분이다.

Q. 신곡 ‘왜 (Feat. 개코)'는 데뷔 후 처음으로 부르는 이별곡이다. 이전 곡들과 차이점이 있다면?

여태까지는 기분이 좋아지는 밝은 음악들을 들려드렸다면 이번에는 사람들의 이별을 담고 있는 곡이라 이전과 다른 조금 딥한 느낌이 드실 것 같다. 이런 느낌의 곡도 여름밤에 많이 들어주시고 사랑해 주셨으면 좋겠다.

Q. 이번 활동을 통해 이루고 싶은 목표가 있다면?

좀 더 다양한 모습의 내가 되고 싶다. 사람들이 그 모습을 긍정적으로 생각해 주셨으면 좋겠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