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방송 캡처
인기가요 방송 캡처


가수 하성운이 ‘인기가요’를 마지막으로 음악방송 활동을 마무리했다.

20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다섯 번째 미니앨범 ‘스니커즈(Sneakers)’로 7개월 만에 돌아온 하성운이 이번 앨범의 음악방송 활동을 마무리했다. 아쉬운 굿바이 무대이지만 하성운은 다시 돌아올 거라는 메시지를 남기며 팬들을 위로했다.

이 날 하성운은 하늘을 연상시키는 티셔츠와 청바지, 그리고 반다나 패션으로 무대에 섰다.

‘스니커즈(Sneakers)’는 동화 속 세상처럼 아름다운 안무와 귀여운 의상, 청량한 하성운의 음색이 돋보이는 곡이다. 올 여름을 시원하게 만들어줄 청량송으로 꼽히는 ‘스니커즈(Sneakers)’ 무대의 포인트는 하성운의 특별한 ‘엔딩요정’ 퍼포먼스다.

짧게 마무리된 음악활동에 아쉬워하던 팬들은 다시 만날 수 있을 것이라는 하성운의 메시지에 “빨리 다시 돌아와줘야 해” 등의 반응을 남기며 다음의 만남을 기약했다.

한편 ‘스니커즈(Sneakers)’는 답답한 일상 속 자유로움을 선사하는 하성운 특유의 청량한 매력으로 올 여름 청량송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