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소속사 제공
사진=소속사 제공


래퍼 제이호가 약 5년 간의 공백을 깨고 두 번째 정규 앨범 'LOCALS ONLY'를 공개했다.

지난 20일 제이호가 공개한 의 두 번째 정규 앨범 'LOCALS ONLY'는 '자연스러운 자유'를 얻기 위해 여정하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기록한 작품이다.

'동네', '동해', '서프갱' 등 그의 라이프스타일이 듬뿍 묻어난 개성강한 열 트랙이 앨범을 채우고 있으며 동료 래퍼 뱃사공을 필두로 버벌진트, 김아일이 피쳐링 아티스트로 목소리를 보탰다.

제이호는 2016년 7월, 데뷔 풀렝스 앨범 '르망'을 통해 본격적으로 씬에 진입했다. 그는 소속 그룹 리짓군즈의 활동을 병행하며 느리지만 단단하게 자신의 디스코그라피를 채워가고 있다.

울산 지역을 기반으로 느긋하고 여유로우면서도 탄탄한 랩 퍼포먼스를 지닌 제이호는 꾸준히 장르 팬들의 '추천 MC' 리스트에 오르내리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