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자, 유튜브-TV 방송서 전천후 활약
'눈물의 술잔' 활발 활동
가수 홍자 /사진 = 미스틱스토리 제공
가수 홍자 /사진 = 미스틱스토리 제공


가수 홍자가 다채로운 컴백 활동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달 두 번째 미니앨범 ‘술잔’을 발매한 홍자는 음악방송과 예능 프로그램은 물론 인기 유튜브 채널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한 이색 콘텐츠로 팬들의 취향을 저격, 성공적인 앨범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 = 미스틱스토리
/사진 = 미스틱스토리
홍자는 최근 인기 유튜브 채널 ‘피식대학'의 콘텐츠 ‘한사랑산악회’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홍자는 산악회원 중년 4명의 상황극에 자연스럽게 녹아들며 웃음을 자아냈고, 구슬픈 목소리로 트로트 한 곡 뽑아내며 조회수 48만회를 넘겼다.

여기에 '이택조의 니뽕내뽕'에서도 흥겨운 트로트를 부르는 모습에 남녀노소가 즐겼고, 해당 콘텐츠에 기존 젊은 팬들부터 실제 중년층들까지 댓글을 다는 풍경이 연출되며 "세대 통합을 이뤄냈다"라는 평을 받고 있다.

한편 컴백과 동시에 각종 음악방송에 출연한 홍자는 신곡 ‘눈물의 술잔’을 열창하며 한층 더 무르익은 감성과 우아한 비주얼로 대중들의 눈과 귀를 매료시켰다.

또한 ‘미스트롯1’ 멤버들과 함께한 KBS 2TV ‘트롯 매직유랑단’에 ‘트롯 여전사’로 출격해 변함없는 가창력과 실력으로 무대를 장악하며 ‘트롯열풍’의 주역다운 면모를 재입증했다.

어버이날을 기념해 KBS 2TV ‘연중 라이브’의 ‘연중 플레이리스트’에도 출연, 완벽한 무대와 무명 시절 자신의 매니저 역할까지 했던 어머니에 대한 애틋한 마음부터 팬들을 향한 남다른 애정까지 전하며 안방극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

홍자는 브라운관과 유튜브를 넘나들며 음악성은 물론 완벽한 비주얼과 예능감을 자랑하고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