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호, '놀면뭐하니'서 흥 폭발 '재조명'
SG워너비, 과거 명곡 음원차트 역주행
그룹 SG워너비 김진호/ 사진 = 목소리
그룹 SG워너비 김진호/ 사진 = 목소리


‘놀면 뭐하니?’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한 SG워너비 김진호의 미담이 쏟아져 나왔다.

김진호는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 출연, SG워너비의 메가 히트곡을 라이브로 선보이며 2000년대 향수를 불러일으켰다. 해당 방송에서 부른 모든 곡들은 음원 차트 역주행은 물론, 유튜브 인기 급상승 동영상 순위를 석권하며 화제성 1위를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SG워너비의 역주행 신드롬과 함께 과거 김진호의 선행도 역주행하고 있다. 김진호에 관한 누리꾼들의 미담이 쏟아지며 또 한 번 화제를 모으고 있는 것.

김진호는 2010년 운동 후 귀가하던 중 택시를 타고 도주하던 강도범을 붙잡은 바 있다. 그 공로로 중요 범인 검거 표창을 받았지만, 오히려 포상금 전액을 NGO에 기부하는 선행을 펼치며 모범적인 모습을 보였다.

특히 김진호는 병원과 학교 등에서 재능기부로 노래를 불러주는 미담으로 유명하다. 누리꾼들은 “김진호 씨 여러 병원 다니면서 공연하는 걸 봤다. 소아암 병동에서도 하고 좋은 일 많이 하더라”, “고등학교 축제 때 재능기부로 노래 불러주셨는데, 그때 그 감동을 잊지 못한다. 수도권 학교도 아니고 지방 학교였는데, 학생 단 한 명의 부탁으로 와주셨다. 대단한 분이다”, “저희 대학에도 재능기부로 선뜻 와주시고 잊지 못할 추억 만들어주셨다” 라며 김진호의 선행을 알렸다.

또 다른 누리꾼은 “아는 지인분이 뻥튀기 장사를 하셨는데, 김진호 씨가 지나가시길래 싸인 요청을 드렸다. 근데 김진호 씨가 운동하고 와서 그러는데 꼭 이따 다시 와서 사인해드리겠다고 하시고, 집에서 씻고 옷 갈아입고 오셔서 사인해 주고 가셨다고 하더라. 인성마저 완벽하다”라고 덧붙였다.

이에 다른 누리꾼 역시 “카페 아르바이트할 적에 단골로 자주 오셨는데 사장님은 물론이고 아르바이트생들에게도 고생한다고 먹거리 사다 주시고 엄청 친절하셨다. 인성 정말 좋으신 분이라고 느꼈다”라고 했다.

한편, 김진호는 역주행에 성공한 SG워너비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SG워너비의 완전체 컴백설도 흘러나오며 주목받고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