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의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Lovesick Girls'(러브식 걸즈) 뮤직비디오가 4억뷰를 돌파했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핑크의 'Lovesick Girls' 뮤직비디오는 19일 오전 11시 55분께 유튜브에서 조회수 4억회를 넘어섰다.

소속사는 "지난해 10월 2일 공개된 지 약 199일 만"이라며 "블랙핑크의 27개 억대뷰 영상 중 4억뷰 달성은 11번째이자 이는 K팝 걸그룹 최다 기록"이라고 전했다.

'Lovesick Girls' 뮤직비디오는 강렬한 퍼포먼스 중심의 구성과 연출로 인기를 끈 기존 작품들과 달리 블랙핑크 멤버들의 성숙한 내면 연기가 돋보여 호평받았다. 공개되자마자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하며 75시간 만에 1억뷰에 도달한 것은 물론 당시 유튜브에서 1주일 동안 가장 많이 본 동영상 1위에 오른 바 있다.

'Lovesick Girls' 음원 역시 글로벌 주요 차트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뒀다. 이 노래는 '글로벌 유튜브 송 톱100' 2주 연속 정상을 밟았으며 스포티파이 글로벌 차트에서 3위를 차지한데 이어 미국 '빌보드 핫100'에 59위로 진입, 주류 팝 시장에서 주목받았다.

이 곡이 수록된 'THE ALBUM'은 미국을 비롯해 총 57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 1위를 달성했다. 음반은 총 120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블랙핑크는 K팝 걸그룹 최초의 밀리언셀러가 됐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