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출신 윤지성 15일 오후 6시
신보 'Temperature of Love' 발매
가수 윤지성./사진 = LM엔터테인먼트
가수 윤지성./사진 = LM엔터테인먼트


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윤지성이 군 전역 후 활동에 나서며 "천천히 오래 가겠다"는 마음을 전했다.

윤지성은 15일 오후 2시 두 번째 미니앨범 'Temperature of Love'(템퍼러쳐 오브 러브)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윤지성은 "전역 후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이 컸다"며 "그 동안 발라드 앨범만 냈는데 이번 댄스곡을 통해서 다채롭고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군 전역 후 컴백을 앞두고 "전역 후에 조급함이 없었다면 거짓말인 거 같고, 그런 마음이 없진 않았다"면서도 "그래도 팬 분들과 천천히 오래 가고 싶었던 마음이다"고 각오를 전했다.
가수 윤지성./사진 = LM엔터테인먼트
가수 윤지성./사진 = LM엔터테인먼트
이번 신보는 윤지성이 지난 2019년 5월 군 입대 전 발표했던 싱글 앨범 '동,화'(冬,花) 이후 약 2년 만에 발매하는 신보. 사랑의 과정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일들을 써 내려갔으며, 다양한 형태의 사랑을 하면서 느끼는 감정들을 담아냈다.

타이틀곡 'LOVE SONG'(러브 송)은 사랑하는 사람과의 잦은 다툼과 오해, 그로인해 맞이하는 잠깐의 이별들 속에서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를 그렸다.

이밖에도 사랑을 시작하는 연인들의 설렘과 떨림을 담은 '밤을 핑계 삼아', 쑥스럽고 조심스러운 고백송 '고민상담', 애틋한 연인들의 사랑 이야기 'SUNDAY MOON'(선데이 문), 사랑하는 이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어 주고픈 '괜찮아지기를 바라요'까지 총 5곡이 담겼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