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OZ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KOZ엔터테인먼트


싱어송라이터 다운(Dvwn)의 새 앨범이 베일을 벗는다.

다운은 오늘(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it’s not your fault'의 전곡 음원을 전 세계 동시 발매한다.

'it’s not your fault'는 다운이 하이브 레이블즈 소속으로 선보이는 첫 미니앨범으로, 다운은 이번 앨범에 사랑과 이별, 추억과 아픔, 고통과 인내의 기억 등 과거의 자신을 마주하는 과정에서 느낀 감정들을 노래로 풀어냈다.

타이틀곡 '연남동 (Feat. lIlBOI)'은 이별 후에 연인과의 추억이 서린, 익숙한 장소에서 느끼는 회상과 외로움을 표현한 곡으로, 다운의 감성적 목소리와 릴보이의 특색 있는 랩이 조화를 이룬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뮤직비디오는 연남동 거리를 옮겨 놓은 오픈 스튜디오를 배경으로 텅 빈 공간에 홀로 남겨진 다운의 쓸쓸한 모습을 표현했다. 원테이크 기법과 함께 감성적인 노랫말에 어울리는 다운의 연기가 곡에 몰입도를 더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이별 후 현실을 직면한 순간 몰려오는 복합적인 감정을 그린 ‘dot.’, 사랑도 일도 무의미하게 느껴지는 ‘허밍 (Feat. CHE)’, 과거를 잊기 위해 방황의 시기에 놓인 ‘호스텔 (Feat. jane)’, 결국 모든 잘못은 자신에게 화로 돌아온다는 ‘BADKID!!!’, 새로운 사랑으로 위로를 받는 ‘이름 (Feat. 권진아)’, 반려견의 입장에서 다운을 하염없이 기다리는 마음을 표현한 ‘HOME’, 사랑이라는 트라우마에 갇힌 허탈함을 노래한 ‘거울’ 등 총 8개 트랙이 수록됐다.

각 트랙은 독립적인 이야기를 담고 있지만, 사랑과 관계에 대한 물음으로 시작하는 'dot.'을 시작으로 '연남동' '허밍' '호스텔' '이름' 등의 수록곡을 선회하며 원을 그리다 마지막 트랙인 '거울'에 이르러 하나의 점으로 회귀한다. 다운이 모든 수록곡 작곡에 참여해 자신의 음악적 진화를 입증한다.

래퍼 릴보이를 비롯해 싱어송라이터 권진아와 CHE, jane이 피처링진에 합류했고, 스타쉽 엑스의 dress, 뚜렷한 작품관을 구현 중인 glowingdog, 다운과 오랫 동안 호흡을 맞춰 온 no2zcat, brightenlight, DUNK, m/n 등이 프로듀싱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