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세정, 29일 신보 '아임' 발매
전곡 작사-작곡 첫 참여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세정이 컴백 소감을 밝혔다.

김세정은 29일 오후 3시 두 번째 미니 앨범 'I'm'(아임)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김세정은 "제가 전곡 작사-작곡을 한 게 처음이라 너무 떨리는 거 같다"고 운을 뗐다. 이어 래퍼 릴보이의 피처링에 대해 "감사하게도 릴보이님께서 함께 해주셔서 더 꽉 차 있는 무대를 만들 수 있었다"고 인사를 전했다.

"잠을 설쳤다. 다른 모습 보여드리고 싶어서 살을 뺐다"고 말한 김세정은 "노래와 무대를 선보일 생각에기쁘고 설렌다. 떨리는 마음이 크다"며 "맡은 게 많다 보니까, 혼자 무대를 하려다 보니까 여러 생각들이 많이 지나간다"고도 말했다.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타이틀곡 '워닝'(Warning)은 래퍼 릴보이가 피처링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누구나 한계를 느끼는 순간, 쉬어야 할 땐 쉬어 가자'라는 따뜻한 메시지와 위로를 담았다.

타이틀곡 '워닝'을 비롯해 '밤산책 (Do dum chit)', '집에 가자', '아마 난 그대를'까지 총 5트랙이 수록됐다. 특히 김세정은 이번 앨범 전곡의 작사, 작곡에 직접 참여, 자신만의 색깔과 감성을 담아냈다.

이날 오후 6시 발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