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행 1위 신화
"정말 값진 일" 감격
'국군 장병' 감사 언급
'인기가요' / 사진 = SBS 영상 캡처
'인기가요' / 사진 = SBS 영상 캡처


'인기가요' 브레이브걸스가 1위를 차지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는 샤이니 '돈 콜 미(Don't Call Me)', 브레이브걸스 '롤린(Rollin')', 로제의 '온 더 그라운드(On The Ground)'가 1위 후보에 올랐다.

세 팀 중 1위는 브레이브걸스에게 돌아갔다. 멤버 민영은 "가수로서 이렇게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한다는게 얼마나 값진 일인지 모르겠다"라며 감격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이어 "용감한형제 사장님 정말 감사하고 멤버들, 부모님들 정말 감사하고 국군 장병 여러분들도 정말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브레이브걸스는 나란히 서서 라이브로 노래를 불렀다. 특히 '롤린'의 가오리춤을 추며 1위의 기쁨을 즐겼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는 미래소년, 브레이브걸스, 슈퍼주니어, 싸이퍼, 아이콘, 에이티즈, 온앤오프, 우즈(조승연), 위클리, 제시, 퍼플키스, 펜타곤, 크래비티 등이 출연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