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위아이 / 사진제공=위엔터테인먼트
그룹 위아이 / 사진제공=위엔터테인먼트


"우리는 '모 아님 도', 도여도 전진합니다."

그룹 위아이가 24일 오후 두 번째 앨범 '아이덴티티 : 챌린지(IDENTITY : Challenge)'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를 열고 이렇게 말했다.

'아이덴티티 : 챌린지'는 위아이의 정체성을 알리는 '아이덴티티' 시리즈의 두 번째. 데뷔 앨범 '아이덴티티 : 퍼스트 사이트(IDENTITY : First Sight)'로 하나가 되어 만들어 갈 '청춘의 열정'을 보여줬다면 이번 앨범에서는 도전하고 시련을 극복하며 결국 하나가 되는 성장을 보여준다.

데뷔 후 4개월 만에 컴백한 위아이. 장대현은 "이날만을 기다렸고 멤버들도 열심히 했기 때문에 (이번 앨범이) 잘 될 거라는 확신이 있다"고 말했다. 특히 김요한은 "팬들이 1집 콘셉트도 좋아해주셨는데, 이번 앨범 티저가 나오니까 팬들이 너무 좋아해주셨다. 청량한 위아이는 잊으라며 열렬한 반응을 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데뷔곡 '트와일라잇'이 청량했다면 '모 아님 도'는 조금 더 파워풀하고 강렬하다"고 예고해 기대를 높였다. 강석화는 "연습을 많이 해서 실력적으로 더 멋있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자신했다.
그룹 위아이 / 사진제공=위엔터테인먼트
그룹 위아이 / 사진제공=위엔터테인먼트
타이틀곡 '모 아님 도(Prod. 장대현)'는 리더 겸 래퍼 장대현이 작사, 작곡, 편곡까지 프로듀싱을 맡았고 강석화, 김동한이 작사에 참여했다. 잘게 쪼개진 리듬과 동양적인 멜로디가 특징이다.

장대현은 "'모 아님 도'는 제 아이디어다. 멤버들이 '모 아니면 도', 중간 없이 무대에서 당당한 모습을 보여줬으면 좋겠다는 마음을 담았다"며 "그렇지만 '도' 역시 전진을 한다. '빽도'가 아니기 때문에 위아이는 어찌됐든 전진할 것"이라고 각오를 다졌다.
그룹 위아이 / 사진제공=위엔터테인먼트
그룹 위아이 / 사진제공=위엔터테인먼트
위아이는 청량하고 청순했던 데뷔 활동과 달리 강렬한 모습에 도전한다. 김요한은 "1집 앨범 타이틀곡과는 다른 느낌과 다른 이미지 큰 변화를 추구했다"며 "사실 걱정이 많았다. 이렇게 큰 변화가 찾아왔을 때, 팬들과 대중이 어떻게 생각할지 걱정했다. 하지만 좋은 반응을 보여주셔서 강한 자신감을 가지고 했다"고 했다.

특히 김동한은 위아이가 보여주고자 하는 '아이덴티티'를 '전진'으로 정의했다. 김동한은 "이번 앨범이든 1집이든, 알찬 포부를 밝히며 걸어왔다. 위아이가 앞으로도 전진을 한다는 의미를 담았다"고 밝혔다.

장대현은 "2집으로 또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렸기 때문에 '위아이가 다양한 음악을 소화할 수 있는 팀'이라고 생각해주셨으면 좋겠다. 또 3집이 기대가 되는 대중적인 가수로 각인되고 싶다"고 강조했다.

위아이의 '아이덴티티 : 챌린지' 전곡 음원은 오늘(24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