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모모랜드(MOMOLAND)가 독일 유명 EDM 프로듀서 크로망스(CHROMANCE)와 협업한 '랩 미 인 플라스틱(Wrap Me In Plastic)'이 주요 외신의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5일 각 음원사이트와 SNS를 통해 발매된 모모랜드의 새 프로젝트 싱글 '랩 미 인 플라스틱'에 해외 언론도 관심을 보였다.

독일의 음악 전문지 Musikexpress와 브라질 주요 매체 Diariocarioca는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두 아티스트가 만났다"면서 "공개된 모모랜드의 노래와 안무는 새로운 챌린지 열풍을 불어올 것"이라고 예측했다.

이 밖에도 미국, 중국, 인도네시아 등 다양한 국가의 주요 언론 매체에서도 '랩 미 인 플라스틱'의 발매 소식과 이들의 특별한 협업을 비중 있게 다뤘다. 특히 두 아티스트의 만남이 가져올 폭발적인 시너지 효과에 주목하며 높은 기대감을 표했다.

'랩 미 인 플라스틱'은 SNS이자 숏 비디오 애플리케이션인 틱톡(Tiktok)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던 크로망스의 히트곡이다.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한국어 가사와 모모랜드만의 개성 넘치는 음색으로 재구성된 '랩 미 인 플라스틱'은 공개와 동시에 글로벌 K팝 팬들의 관심을 끌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