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모모랜드(MOMOLAND)가 독일 유명 프로듀서 크로망스(CHROMANCE)와 손잡고 프로젝트 싱글 '랩 미 인 플라스틱(Wrap Me In Plastic)'을 발표한다.

모모랜드는 오늘(5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를 통해 프로젝트 싱글 앨범 '랩 미 인 플라스틱'을 발매하고 글로벌 팬들을 만난다.

모모랜드와 크로망스의 특별한 협업으로 주목받은 '랩 미 인 플라스틱'은 일찍이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이자 숏 비디오 애플리케이션인 틱톡(Tiktok)에서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었던 히트곡이다.

모모랜드는 해외 팬들과 소통하며 '랩 미 인 플라스틱' 열풍을 인지하고 있었고, 마침 모모랜드의 매력과 K팝의 파급력에 관심을 갖고 있던 크로망스와 연이 닿아 특별한 만남이 성사됐다. 이번 협업을 통해 '랩 미 인 플라스틱'은 한국어 가사와 모모랜드만의 개성 넘치는 음색으로 재구성되어 다시 한번 전 세계의 주목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크로망스는 소셜 미디어를 발판 삼아 세계 무대로 진출하고 있는 독일의 EDM 프로듀서다. 대표곡 '랩 미 인 플라스틱'은 틱톡 등 다양한 SNS에서 인기를 끌며 주목받았으며 스포티파이 스트리밍 4500만 회 등의 기록으로 유명세를 치렀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