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현아 / 사진제공=피네이션
가수 현아 / 사진제공=피네이션


가수 현아가 현재 건강 상태를 밝혔다.

현아는 28일 오후 일곱 번째 미니앨범 '암 낫 쿨(I’m Not Cool)'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컴백을 알렸다. 현아의 신곡 발표는 '플라워 샤워(FLOWER SHOWER)' 이후 1년 2개월 만이다.

타이틀곡 '암 낫 쿨'은 뭄바톤 리듬에 묵직한 808 베이스, 에스닉한 신스 라인이 돋보이는 팝 댄스 장르로 후렴구에 “I’m Not Cool”이라는 가사가 반복돼 강렬한 중독성을 선사한다. 무대 위에서 쿨해 보이지만 "사실 나는 쿨하지 않아"를 외치는 현아의 진짜 이야기를 녹여냈다.

현아는 지난해 ''굿 걸'로 컴백을 계획했으나, 미주신경성 실신 등 건강 이상으로 컴백을 미뤘다. 이날 현아는 "완벽히 좋아졌다고 말하고 싶지만 이건 어렵다. 무리를 하면 안 되지만, 무대에 서고 싶은데 어쩌나. 그때 그때 상황에 잘 대처할 수 있는 방법들을 배우고 있다. 주변에서 잘 챙겨주셔서 이 악물고 버티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굿 걸' 컴백을 못 했을 때 나 자신에게 화가 났다. 관리를 못해서 팬들과 했던 약속을 못 지킨 거지 않나. 팬들과의 약속을 지키는 건 무대로 보여드리는 거라는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현아의 '암 낫 쿨' 전곡 음원은 오늘(28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