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키드 우철, 패션 화보 선 봬
성숙한 소년미 넘치는 화보

뉴키드 우철 "BTS 선배님 영상 수백번"
뉴키드 우철/사진=아레나 옴므
뉴키드 우철/사진=아레나 옴므


뉴키드 우철이 성숙미가 돋보이는 화보가 공개됐다.

웹드라마 '바이오옴므'에 배제훈 역으로 캐스팅된 뉴키드 우철이 참여한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2월호 화보와 함께 인터뷰가 공개됐다.

공개된 화보에서 우철은 시선을 압도하는 클로즈업으로 물오른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올해 스무살이 된 우철은 이번 화보에서 성숙미는 물론 시크한 매력까지 선보여 눈길을 끈다. 카메라를 그윽하게 바라보는 눈빛에서는 파격 퍼포먼스를 선보였던 무대 위 카리스마 넘치는 면모까지 엿볼 수 있다.
뉴키드 우철/사진=아레나 옴므
뉴키드 우철/사진=아레나 옴므
우철은 이날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생애 첫 연기 도전이라 걱정도 되지만 한편으로는 설렌다. 팬분들에게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바이오옴므' 속 배제훈 역할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뉴키드 우철/사진=아레나 옴므
뉴키드 우철/사진=아레나 옴므
또 스스로를 '아미'라고 밝히며 "어렸을 때부터 BTS 선배님의 팬이었다. '피 땀 눈물' 무대를 보고 감동받았던 기억을 지울 수 없다. 지민 선배님의 '필터' 무대 영상을 수백번 반복해서 봤다. BTS 선배님들 진심으로 존경한다"고 말했다.

올 상반기 새 앨범 발매는 물론 다양한 작품을 준비하고 있는 뉴키드 우철의 더 다양한 화보와 인터뷰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2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