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T1419 /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그룹 T1419 /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신인 보이그룹 T1419가 홍콩 유력 일간지 SCMP의 집중조명을 받았다.

지난 11일 SCMP(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라이징 K팝 스타: 십대들의 목소리를 꿈꾸며 찾아온 T1419'라는 제목과 함께 T1419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인터뷰에서는 한·일 멤버로 구성된 하이브리드 그룹의 특징, 앞으로의 포부 및 발전 방향, 사회적 이슈를 다루고 있는 T1419의 음악적 특성 등을 집중적으로 조명하며 T1419에 대한 호평을 쏟아냈다.

특히 리더 노아는 "아티스트의 색을 찾아가는 데 있어 현대 예술가들로부터 굉장히 많은 영감을 받고 있다"며 "일방적 영향이 아니라 영향을 주고받는 쌍방향 아티스트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T1419는 지난 11일 '아수라발발타(ASURABALBALTA)'로 데뷔했다. 데뷔곡 '아수라발발타' 뮤직비디오는 공개 일주일 만에 1500만 뷰를 돌파해 화제를 모았다.

또 T1419는 데뷔와 동시에 개최한 '글로벌 데뷔쇼'에서 30만 명의 온라인 관객을 운집시켰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 팬덤까지 폭발적으로 증가해 '완성형 신인'이라는 수식어로 글로벌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아수라발발타(ASURABALBALTA)'는 힙합(Hip hop), EDM 기반에 트렌디한 사운드와 독특한 소스의 테마 리드가 특징인 곡으로, 위기를 마주하고 이겨내겠다는 가사를 통해 혼란을 돌파하려는 의지와 염원을 담았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