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땡큐' MV 황정민-이정현 출연
가수 유노윤호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유노윤호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솔로로 출격한 듀오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타이틀곡 '땡큐' 뮤직비디오가 19금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유노윤호는 18일 오전 11시 새 미니앨범 '누아르'(NOIR) 발매 기념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어 취재진들을 만났다.

이날 유노윤호는 "황정민과 이정현 배우가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주셨다. 정말 감사드린다"며 "이수만 선생님께서도 완성된 뮤비 보시고 장문의 문자로 칭찬해 주시고, 하나 하나 조언해 주셨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19금 등급이 나왔다"며 "이왕 하는 거 대충 하고 싶지 않았다. 영화적인 설정을 살리다 보니까 19금 뮤직비디오가 완성이 됐다"고 말했다.

유노윤호는 "방송을 위해서 편집한 버전도 있다. 그 버전에 맞춰서 편하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뮤직비디오에서 유노윤호는 다양한 액션신을 소화, 농도 짙은 연기를 소화해내 눈길을 끌었다.

이번 유노윤호 신보 '누아르'는 시네마틱 콘셉트로, 총 6곡의 신곡을 통해 영화에서 만날 수 있는 감성들을 구현했다.
가수 유노윤호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유노윤호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신보에는 진한 페이소스가 액션 누아르 영화를 연상케 하는 타이틀 곡 '땡큐'(Thank U)부터 SF 어드벤처 영화 같은 미래지향적인 분위기의 '타임머신'(Time Machine), 코미디 영화처럼 유쾌한 에너지를 선사하는 '로코'(Loco)가 담겼다.

또, 진솔한 가사가 한 편의 모노 드라마를 떠오르게 하는 '니드 유 라이트 나우'(Need You Right Now), 서정적인 멜로 감성의 '불면 (不眠; La Rosa)', 후속곡으로 선보일 '이니 미니'(Eeny Meeny)까지 6곡이다.

이날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