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11월14일 데뷔곡 '밤하늘의 별을(2020)' 발매
가수 경서 /사진 = 꿈의엔진 제공
가수 경서 /사진 = 꿈의엔진 제공


신인 가수 경서가 지상파 음악 프로그램에서 첫 1위 소감을 전했다.

경서는 11일 소속사를 통해 "믿어지지 않을 만큼 큰 사랑을 주셔서 기쁘고 감사하다"라며 "항상 겸손하게 열심히 하는 가수로 보답하겠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경서는 지난 10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밤하늘의 별을(2020)'을 통해 데뷔 첫 음악방송 1위에 오르는 기쁨을 누렸다.

싸이월드 감성 프로젝트의 첫 시작으로 지난해 11월 14일 발매된 경서의 '밤하늘의 별을(2020)'은 지난 2010년 양정승이 발표해 싸이월드 배경음악으로 큰 인기를 모은 '밤하늘의 별을...'을 재해석해 발표한 곡이다.
발매와 동시에 각종 음원 사이트 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인기 돌풍을 일으켰다.

경서는 서울 예술대학 실용음악과에 졸업 예정인 실력파 신예로, 지난 2019년 방송된 채널A 오디션 프로그램 '보컬플레이 : 캠퍼스 뮤직 올림피아드'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이어 데뷔 싱글 '밤하늘의 별을(2020)'을 통해 특유의 진한 감성과 독보적인 음색으로 리스너들에 사랑받고 있다.

한편, 경서는 오는 5월 신곡을 발표할 예정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