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MLD엔터테인먼트(이하 MLD)가 론칭하는 신인 보이그룹 T1419가 데뷔 앨범 '비포 선라이즈 파트1 (BEFORE SUNRISE Part. 1)'의 단체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고 데뷔 초읽기에 돌입했다.

5일 T1419 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데뷔 앨범 '비포 선라이즈 파트1'의 단체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 멤버들은 무표정한 얼굴로 시크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개개인이 지닌 독특한 매력과 더불어 9명이 만들어낸 T1419만의 아우라가 눈길을 끈다.

특히 멤버들의 이름 앞에 멤버별 고유 코드가 적혀져 있어 호기심을 유발했다. 코드별 의미가 무엇인지, 멤버들과 어떤 연관성이 있는지 T1419가 보여줄 세계관과 음악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앞서 T1419는 개인 티저 이미지와 영상, 유닛 티저 이미지를 차례대로 공개하며 국내외 팬들의 관심을 고조시켰다.

T1419는 오는 11일 데뷔 앨범 발매와 동시에 글로벌 데뷔쇼를 개최한다. 라이브로 진행되는 글로벌 데뷔쇼에서는 '비포 선라이즈 파트1'의 타이틀곡 '아수라발발타'를 비롯해 수록곡 무대를 최초 공개한다. 또 프리 데뷔곡 '드라큘라', '지스타 2020'의 타이틀송 'ROW', 미발매곡 '잡아봐' 등 공연과 앨범 소개, 멤버 인사 등 다채로운 코너를 통해 약 60분간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

T1419의 데뷔곡 '아수라발발타(ASURABALBALTA)'는 HIP-HOP, EDM 기반에 트렌디한 사운드와 독특한 소스의 테마 리드가 특징인 곡이다. '아수라발발타'는 "원하는 대로 이루어지리라"는 뜻을 담은 주문으로 앞으로 펼쳐질 T1419 아홉 멤버의 찬란한 미래를 염원하는 마음이 담겼다.

T1419는 정식 데뷔 전 글로벌 프로모션으로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들의 프리 데뷔곡 '드라큘라' 뮤직비디오는 공개 4일 만에 700만 뷰를 돌파했고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20'의 타이틀송 'ROW' 참여를 비롯해 1시간의 단독 공연을 펼쳐 화제를 모았다.

T1419는 MLD와 글로벌 IT 기업 NHN, 소니뮤직(Sony Music)이 손잡고 선보이는 초대형 신인 보이그룹으로 국내뿐 아니라 미국, 일본 동시 데뷔를 목표로 기획한 프로젝트다. 비주얼은 물론 보컬과 랩, 퍼포먼스, 프로듀싱, 언어 회화 능력 등 다양한 재능을 갖춘 9명의 최정예 멤버로 구성됐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