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저./ 사진제공=YG
트레저./ 사진제공=YG


YG 대형 신인 트레저(TREASURE)가 첫 정규앨범 발매 2시간 전 온라인 생방송으로 글로벌 팬들과 먼저 만난다.

YG엔터테인먼트는 2일 공식 블로그에 '더 퍼스트 스텝 : 트레저 이펙트' 카운트다운 파티(THE FIRST STEP : TREASURE EFFECT’ COUNTDOWN PARTY) 포스터를 게재했다.

포스터 속 트레저 멤버들은 따뜻한 겨울 감성이 돋보이는 스타일링과 훈훈한 비주얼로 보는 이를 미소 짓게 했다. 또한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는 12명 멤버들 위로 색종이 조각(컨페티)이 흩날리고 있어 이들의 컴백을 축하하는 듯한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트레저는 오는 11일 오후 4시부터 카운트다운 파티를 진행한다. 이는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약 110분 동안 방송되며 트레저의 첫 정규앨범 발매 10분 전 종료돼 팬들의 기대감을 복돋을 예정이다.

트레저의 첫 정규앨범 소개와 타이틀곡 뮤직비디오 비하인드 토크, 트레저 메이커 어워즈 등 신년 맞이 특별하고 다채로운 코너들이 준비됐다. 아울러 트레저 멤버들은 팬들이 보내준 질문에 직접 답하며 진솔한 교감을 나눌 예정이다. 트레저에게 하고 싶은 질문은 오는 4일 낮 12시까지 트레저 V앱 포스트 네이버폼을 이용해 응모할 수 있다.

11일 오후 6시 공개되는 트레저의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제목은 'MY TREASURE'다. YG는 "이 세상의 누구나 단 하나뿐인 보석같은 존재라는 의미를 담은 가사 내용으로써 '어렵고 힘든 시기에 다같이 힘을 내자. 내일은 다시 환한 빛이 뜰 것'이라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은 곡"이라고 소개했다.

트레저가 앞서 발표한 3장의 싱글앨범 타이틀곡인 'BOY', '사랑해 (I LOVE YOU)', '음 (MMM)' 모두 사랑을 노래하며 강렬한 사운드와 퍼포먼스 위주의 곡들이었다면, 이번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MY TREASURE'는 트레저가 처음 선보이는 밝은 분위기의 팝 장르여서 주목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