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업텐션의 샤오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업텐션의 샤오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업텐션에서 세 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비토와 고결에 이어 샤오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업텐션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지난 15일 멤버 샤오가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활동 중인 아이돌 최초로 코로나에 감염된 비토와 팀내 두 번째 확진자 고결에 이어 세 번째 확진 멤버다.

샤오는 현재 무증상인 상태이며 보건 당국의 지침에 따라 추후 추가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비토와 고결은 보건당국에 지시에 따라 퇴원했다. 격리 해제시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에서 비토는 음성, 고결은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고결은 무증상, 무감염자로 보건 당국으로부터는 일상생활이 가능하다고 안내 받았지만, 안전을 우해 당분간 별도 자가 격리 한다"고 알렸다.

안녕하세요. 티오피미디어입니다.

앞서 코로나19 양성 확진 판정을 받고 지정된 시설에서 머물렀던 업텐션 멤버 비토, 고결 군은 12월 13, 14일, 보건당국의 지시에 따라 퇴원하였습니다.

격리 해제시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에서 비토 군은 음성, 고결 군은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고결 군은 무증상, 무감염자로 보건 당국으로부터는 일상생활이 가능하다고 안내 받았지만, 안전을 위해 당분간 별도 자가 격리 후 추가 검사를 받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보건 당국의 관리하에 각각의 장소에서 자가 격리 중이었던 쿤, 선율, 규진, 환희, 샤오 군은 2주간의 자가 격리를 마친 이후 지난 14일, 추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15일 (금일) 쿤, 선율, 규진, 환희 군은 음성 판정을, 샤오 군은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쿤, 선율, 규진, 환희 군은 자가격리 해제 및 음성 판정으로 향후 일상생활 및 활동 등에 문제가 없음을 확인받았습니다.

샤오 군은 자가 격리 기간 동안 별도의 장소에서 접촉자 없이 지냈고, 무증상인 상태이며, 보건 당국의 지침에 따라 추후 추가 검사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다시 한 번 향후 코로나19 위생관리 및 아티스트 관리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