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포유 미니 1집 '인사이드'
타이틀곡 '쇼 유어 러브' 오늘 오후 6시 공개
그룹 비투비 포유(BTOB 4U, 서은광 이민혁 이창섭 프니엘)가 명불허전 라이브 퍼포먼스로 돌아왔다.
그룹 비투비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그룹 비투비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비투비 포유는 16일 오후 3시 미니 1집 '인사이드'(INSID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어 취재진을 직접 만났다.

이날 서은광은 "정말 준비를 열심히 했다. 떨린다"며 "퍼포먼스와 노래 등 땀방울 흘리면서 노력했는데 많은 분들께 큰 위안이 됐으면 좋겠다.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군 복무 이후 처음으로 대중 앞에 나서는 이민혁과 이창섭은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이창섭은 "군대 전역하고 나서 이 앨범에 전념했다. 첫 컴백에, 새로운 유닛으로 무대를 하게 될 생각에 긴장 반, 설렘 반"이라며 "지금은 긴장 백이다. 느낌이 완전 다르다. 진짜 신인가수로 데뷔한 거 같은 기분"이라고 했다.

이민혁은 또 "저도 아무래도 국방의 의무를 다 하고 와서 오랜만에 하려고 하니까 긴장이 많이 된다"며 "많은 분들이 와주셔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미소 지었다.

특히, 이민혁은 비주얼에 신경을 많이 썼다고 전했다. 그는 "제가 스스로 느꼈을 때 주름도 많이 늘고 늙을까봐 그런 게 걱정이 되더라. 선크림, 아이크림도 열심히 바르고 관리했다"며 "데뷔 당시 기억을 살려서 이번에 앞머리를 가지런히 해 봤다. 신인 아이돌 같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최근 비투비 이사 직함을 얻게 된 서은광은 "책임감이 커졌다"며 "아티스트들의 이야기를 들어주려고 노력도 하고 무엇보다 큐브 패밀리십을 이끌어 올리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비투비 포유 앨범을 앞두고 온 신경을 곤두세웠는데 비투비만의 음악성을 가장 신경 썼다"며 "음악색깔을 비투비답게 가져가려고 무대 퍼포먼스 등을 신경 썼다"고 했다. 그러면서 "지금 굉장히 만족한다"고 강조했다.

비투비 포유는 비투비의 유닛 그룹으로 현재 군 복무 중인 임현식, 육성재, 정일훈을 제외한 4인 멤버가 꾸렸다. 이들은 비투비란 원래 팀명 대신 비투비 포유라는 유닛으로 활동하게 된 것에 대해 "비투비 완전체를 기다리자는 마음"이라며 "비투비라는 이름은 동생들까지 하나가 됐을 때까지 기다리고 싶었다"고 끈끈한 팀워크를 자랑했다.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이번 신곡 '쇼 유어 러브'는 멤버 임현식의 곡. 임현식은 "쓸려면 써"라고 쿨하게 말한 뒤 "노래 좋긴 좋다"며 어필했다.

이와 관련 민혁은 "멤버들이 뭉쳐서 활동하는 게 2년 만이다. 곡 수급을 많이 받았다. 굉장히 많은 스타일과 많은 양의 곡들이 경쟁한 끝에 낙점됐다"며 "많은 곡들 중에 빛났다. 멤버 곡이라 된 게 아니라 정말 좋은 곡이라서 하게 됐다. 요즘 시대에 아주 잘 어울리는 곡"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비투비는 '쇼 유어 러브'에 대해 "지금부터 연말까지 잘 어울리는 곡이다. 적합한 노래 가사와 느낌, 메시지를 담고 있어서 편안하게 많은 분들이 들어주셨으면 하는 마음이다. 위로를 해 드리고 싶다"고 소개하며 많은 사랑을 당부했다.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유닛 활동에 대해 '7개의 악기가 4개의 악기가 됐다'고 표현한 비투비 포유는 원하는 활동 성과에 대해 "저희가 이번에 몇 위를 해야된다는 것보다는 멤버들 넷이 모여서 팬 분들이 함께 모여서 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 기뻤다"며 "거기에 성적까지 뒤따라 준다면 더 좋을 거 같다"고 전했다.

비투비는 퍼포먼스와 보컬을 동시에 라이브로 소화하는 그룹으로 팬과 대중에 각인되어 있다. 비투비 포유는 오랜 공백기 끝 활동 준비를 하면서 어느 때보다 최선을 다했다.

서은광은 "비투비의 보컬과 랩이 다 각자의 유니크한 매력을 갖고 있다. 강점도 있고, 약한 점은 서로 보완해 주고 그랬는데, 이번 유닛을 통해 새로운 느낌을 만들어 냈다. 어려운 것을 해냈다"며 "현재 보컬 두 명과 래퍼 2명이 잘 어우러진다"고 자평했다.

비투비 포유는 또 라이브를 고수하는 이유에 대해서 밝히며 남다른 음악성을 뽐냈다.

이창섭은 "저희가 립싱크를 못한다. 예전에 어쩔 수 없이 립싱크를 해야 하는 상황이 있었는데 도저히 싱크를 못 맞추겠더라"며 "저희가 라이브를 고수해 왔던 것도 있고, 보컬적으로 보면 무대에 노래할 때 희열이 있는데, 그걸 느끼고 싶어서 라이브를 고집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서은광 역시 "확실히 라이브를 하면 두근두근 거리면서 아드레날린이 올라온다. 라이브 할 때 감도 좋다. 들을 때도 립싱크보다 현장에서 라이브로 보여주는 감동이 다르다"며 "살아있음을 느낀다"고 덧붙였다.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그룹 비투비 포유 / 사진 = 조준원 기자
미니 1집 '인사이드'는 비투비 포유 내면에 숨겨진 반전 매력들을 조명하며, 그룹 비투비와는 또 다른 느낌으로 풋풋함과 완성도를 동시에 잡은 앨범이다.

타이틀곡 '쇼 유어 러브'(Show Your Love)는 어려운 시기에도 서로 사랑하며 살아가자는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은 뭄바톤 댄스 곡이다. '그리워하다', '너 없인 안 된다', '아름답고도 아프구나' 등 수많은 명곡들을 탄생시킨 비투비 멤버 임현식이 작사, 작곡 및 편곡에 참여했다.

비투비 포유 미니 1집 '인사이드'는 16일 오후 6시 공개.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