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날씨를 잃어버렸어' 뮤비 공개
코로나 블루 속 소년들 모습 담아
10대들 공감 일으키는 가사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날씨를 잃어버렸어' 뮤직비디오 캡처 /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날씨를 잃어버렸어' 뮤직비디오 캡처 /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새 앨범 수록곡 '날씨를 잃어버렸어'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지난달 26일 세 번째 미니 앨범 'minisode1 : Blue Hour'를 발표한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는 13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수록곡 '날씨를 잃어버렸어'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날씨를 잃어버렸어'는 1990년대 말 IMF 외환위기 상황을 노래한 한스밴드의 '오락실'에서 영감을 얻어 만들어진 곡으로,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변해 버린 지금을 살고 있는 10대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러한 주제에 맞게 뮤직비디오는 한자리에 모여 사진을 찍던 멤버들의 휴대폰 화면에 코로나19 알람이 울리며 시작된다. 이어폰을 나눠 끼어 음악을 듣고 사진을 찍으며 함께 미소 짓던 멤버들은 이제 온라인 공간에서나 함께하거나 혼자만의 시간을 가질 수밖에 없게 됐다. 반려견과 놀거나 퍼즐을 맞추는 등 즐거워 보이면서도 한편으로 쓸쓸해 보이는 모습은 지금의 우리 모습과 닮아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멤버들이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던 곳에 눈이 내리며 분위기가 바뀌고 쓸쓸함이 배가된다. 눈을 보고 즐거워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비치지만 "나의 계절을 돌려줘", "우릴 돌려줘"라는, 10대들이 공감할 수 있는 가사를 통해 결국 우리 모두가 서로 얼굴을 마주 보고 함께할 날을 기대하게 한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코로나 블루'를 겪고 있는 10대들의 공감을 얻으며 자타공인 '10대픽', '시대를 이야기하는 아이돌'이라는 평을 얻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새 앨범으로 국내외에서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첫 주 판매량 30만 장을 돌파하며 자체 신기록을 세운 것은 물론, 전 세계 30개 국가 및 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와 일본 오리콘 데일리와 주간 앨범 차트에서도 1위에 올랐다. 미국 빌보드 최신 차트(11월 14일 자)에서는 전 세계 SNS를 기반으로 아티스트의 인기를 가늠할 수 있는 '소셜 50' 차트에서 2위에 올라 자체 최고 기록을 또 한번 경신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