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인, 근육통으로 '정오의 희망곡' 스케줄 불참
"추후 스케줄 결과 및 상태 따라 진행 여부 결정"
그룹 마마무 휘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그룹 마마무 휘인 / 사진 = 텐아시아 사진DB


그룹 마마무 멤버 휘인이 근육통으로 인해 스케줄에 불참했다.

마마무 소속사 RBW 측은 12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휘인은 11일 오후 스케줄을 진행하던 중 갑작스런 목과 등의 근육통을 호소, 현재 병원에 방문해 검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로 인해 휘인은 이날 예정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스케줄에 불참했다.

소속사 측은 또, "이후 스케줄 또한 검사 결과와 휘인 양의 회복 상태에 따라 진행 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며, 공지를 통해 다시 전달드리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마마무는 지난 3일 새 미니앨범 '트레블'(TRAVEL)로 컴백했다. 타이틀곡 '아야'(AYA)로 활동 중이다.
이하 마마무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RBW입니다.

마마무 멤버 휘인 양은 11일 오후 스케줄을 진행하던 중 갑작스런 목과 등의 근육통을 호소, 현재 병원에 방문하여 검사를 진행 중에 있습니다.

따라서 휘인 양은 금일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스케줄에 불참하게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이후 스케줄 또한 검사 결과와 휘인 양의 회복 상태에 따라 진행 여부가 결정될 예정이며, 공지를 통해 다시 전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팬 여러분의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