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곡 '블랙맘바', 세계관 담은 파워풀한 댄스곡
주문 외우는 듯한 훅으로 중독성↑
그룹 에스파 /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에스파 /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SM 신인 걸그룹 에스파(aespa)가 데뷔곡 ‘블랙맘바’(Black Mamba)로 가요계 신드롬을 예고했다.

에스파는 오는 17일 오후 6시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첫 싱글 ‘블랙맘바’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예정이어서 글로벌 음악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랙맘바’는 시그니처 신스 사운드와 강렬한 베이스를 바탕으로 한 파워풀한 댄스곡으로, 주문을 외우는 듯한 캐치한 훅이 돋보인다.

특히 가사에는 에스파와 아바타 ‘아이’(ae)의 연결을 방해하고 세상을 위협하는 존재가 ‘블랙맘바’라는 것을 알게 되면서 펼쳐지는 모험을 세계관 스토리로 담아낸 것이 특징이다.

한편, 에스파는 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으로 이뤄진 SM의 신인 걸그룹으로, 오는 17일 데뷔를 확정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