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이너 "전효성, 귀엽지만 강렬한 이미지"
전효성 패션쇼, 오늘 오후 2시 유튜브 생중계
사진 = JHS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JHS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겸 탤런트 전효성이 서울패션위크에 모델로 참여한다.

전효성이 오늘 23일 열리는 2021 S/S '헤라서울패션위크'(이하 서울패션위크)에서 송부영 디자이너의 바이 디 바이(BY D BY) 패션쇼 모델로 발탁, 런웨이에 오른다.

전효성을 모델로 발탁한 바이 디 바이의 송부영 디자이너는 "이번 컬렉션의 유일한 여성 모델로, 귀여운 이미지를 갖고 있지만 강렬한 아우라를 내뿜는 상반된 이미지가 이번 시즌 컬렉션의 콘셉트와 어우러져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고 전했다.
사진 = JHS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JHS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동안 서울패션위크 관람을 위해 수 차례 참석했던 전효성이 모델로서 직접 런웨이에 오르는 것은 데뷔 이후로 처음이다. 전효성은 최근까지도 뷰티 프로그램을 통해 남다른 패션 센스를 뽐냈으며, 다양한 룩을 소화하며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모델 도전에 나선 전효성이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사진 = JHS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JHS엔터테인먼트 제공
전효성은 지난 2009년 걸그룹 시크릿(Secret)으로 데뷔했다. 이후 다양한 방송 및 공연 활동을 통해 대중과 소통해온 전효성은 사랑스러움과 섹시함을 동시에 갖춘 워너비 스타로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2013년 OCN 드라마 '처용'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한 전효성은 '원티드', '내성적인 보스', '내 마음에 그린', '메모리스트'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다.

현재 전효성은 MBC FM4U(91.9MHz) '꿈꾸는 라디오'의 DJ를 맡아 매일 청취자들과 소통하고 있다. 다양한 방송의 MC로, 라디오 DJ로 활발한 활동을 펼친 전효성은 첫 에세이 '나도 내가 처음이라'를 출간하며 작가로 데뷔했다.

최근 데뷔 11주년을 맞이한 전효성은 가수, 배우, 라디오 DJ, 작가에 이어 모델에 도전하는 등 종횡무진 활동을 펼치며 대중을 만나고 있다.

한편, 전효성이 모델로 참여하는 바이 디 바이(BY D BY) 패션쇼는 오늘 23일 오후 2시에 유튜브와 네이버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 된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