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샤이니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의 태민이 콘셉추얼한 음악들을 통해 관능적인 보컬을 선사한다.

태민이 오는 7일 발표하는 정규 3집 '네버 고나 댄스 어게인 : 액트 1(Never Gonna Dance Again : Act 1)'은 타이틀곡 '크리미널(Criminal)'을 비롯한 다채로운 매력의 총 9곡이 수록됐다.

'크리미널'은 극한의 '듣는 스릴러'를 예고한 신스웨이브 장르의 곡으로, 긴장감 넘치는 리듬과 뉴트로한 사운드가 어우러졌다. 벗어날 수 없는 상대의 치명적인 매력을 '스톡홀름 신드롬'이라는 소재로 풀어낸 가사에 태민의 관능적인 보컬이 더해져, 마치 하나의 영화를 보는 듯한 느낌을 자아낸다.

또한 수록곡 '스트레인저스(Strangers)'는 미니멀한 EP 사운드와 동양적인 멜로디가 인상적인 다크 팝 장르의 곡으로, 길에서 우연히 만난 옛 연인과 서로 모른 척 스쳐 지나가는 순간을 그린 가사와 반복해서 들리는 구두굽 소리가 어우러져 몰입감을 배가시킨더다.
그룹 샤이니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다른 수록곡 '해몽 (Waiting For)'은 바이올린 선율과 스패니쉬 기타 애드리브가 돋보이는 미디엄 템포의 댄스 곡으로, 가사에는 매일 꿈 속에 나타나는 상대에게 빠져 꿈을 해석하고 다시 상대를 불러내려 하는 모습을 담았다.

더불어 '저스트 미 앤드 유(Just Me And You)'는 레트로한 테이프 소스와 속삭이는 보컬 사운드, 묵직한 드럼 비트가 특징인 R&B 팝 곡. 쓸쓸하면서도 휘몰아치는 곡의 흐름이 어지러운 세상 속 다른 것들은 모두 지우고 사랑하는 사람으로만 채우고 싶다는 가사의 감정선을 극대화한다.

이외에도 아티스트로서 느끼는 무대 위 외면과 무대 밖 내면의 갈등을 표현한 태민 일본 미니 3집 타이틀곡 '페이머스(Famous)'의 한국어 버전, 프롤로그 싱글로 선보인 '투 키즈(2 KIDS)'도 만날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