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이달의 소녀 멤버 츄 / 사진제공=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그룹 이달의 소녀 멤버 츄 / 사진제공=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그룹 이달의 소녀(LOONA)의 츄가 데뷔 후 처음으로 드라마 OST에 도전했다.

29일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이달의 소녀 츄가 KBS2 수목드라마 '출사표'의 OST 주자로 발탁되어 데뷔 후 첫 OST에 참여한다. 츄와 어울리는 사랑스러운 노래이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츄는 '출사표'의 네 번째 OST 주자로 나서 맑고 부드러운 음색과 뛰어난 가창력으로 '봄꽃'을 불러 설레는 짝사랑의 감정을 담아냈다.

'봄꽃'은 알앤비 스타일의 리듬 소스와 풍성하고 드라마틱한 악기 연주들이 어우러진 곡으로 리스너들로 하여금 아련한 감성을 느끼게 한다. 특히 츄의 맑고 청아한 목소리가 봄처럼 싱그러운 노래와 만나 듣는 이들의 감성을 따뜻하게 어루만진다.

멤버 진솔에 이어 팀내 두 번째로 OST에 참여하는 츄는 깨물 하트인 '츄하트'를 만들고,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서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냈다. 밝은 성격과 어울리는 맑고 청아한 음색까지 인정받아 OST 참여에 기대가 쏟아지고 있다.
'출사표' OST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레온코리아
'출사표' OST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레온코리아
'출사표'는 취업 대신 출마를 선택한 취준생 구세라(나나 분)와 좌천당한 엘리트 사무관 서공명(박성훈 분)이 불량 정치인들을 응징하는 오피스 로맨스 코미디 드라마다.

이달의 소녀 츄가 부른 '출사표' OST Part.4 '봄꽃'은 오늘(29일) 오후 6시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