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린수찬이 흥 쏜다!"

가수 김수찬이 화려한 의상을 입고 29일 방송된 KBS1TV '아침마당' 송대관 편에 출연해 흥 넘치는 입담을 선보였다.

이날 '아침마당'은 '한국 대중가요 100년 특별기획 트로트 전설을 만나다 - 송대관' 특집으로 꾸며졌다.

김수찬은 대선배 송대관을 '한국의 레이디 가가'라고 칭하며 태진아와의 케미에 대해서는 "이런 표현은 좀 그럴 수도 있는데 두 분이 티격태격하시는게 귀엽다"면서 "싸우는 것이 미워보이지 않는다"고 말했다.
\
김수찬 "아침마당 송대관 선생님 편 출연…아침부터 기 살아"


\
이어 송대관에게 본받고 싶은 점에 대해 "저도 의상에 투자를 많이 하는 편이긴 한데 송대관 선생님은 한국의 레이디 가가라고 생각한다. 그 당시 찢어진 청바지와 브릿지가 파격적인데 의상도 무대에서 비춰지는 퍼포먼스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특히 김수찬은 "오늘도 상당히 의상에 힘을 많이 주신 것 같은데 태진아 선배님이 힘을 더 주신 것 같아 유감스럽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찬은 방송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송대관 선생님 편에 진성 선생님, 김양 누나, 지현 누나와 함게 출연한다"면서 "옷 예쁘죠? 아침부터 기살아요"라는 멘트를 남겼다. 이어 #아침텐션폭주 #기살아 #의상도예쁘다 #아침마당에 프린수찬이 흥쏜다 등의 태그도 이어졌다.


이미나 기자 minalee1207@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